[지앙쑤성 여행 · 관광기사] 흐르는 숙천 문맥

머리말:

아름다운 경치와 맛있는 술, 깊은 운치와 고소한 음식, 5000여 년의 문명사와 2700여 년의 축성사로 숙천의 문화고성'이라는 이름이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삼하양호”가 있는 숙천문화고성은 수운 명성으로 좋은 물로 좋은 술을 빚으며 중국의 술도시로 명성이 자자합니다. "우의 용맹은 천고에 둘도 없다"는 항우의 고향이 이곳에 자리 잡고 있으며 건륭황제마저도 숙천의 매력에 못 이겨서 돌아가는 것을 잊었습니다.

대운하

숙천의 운하사는 춘추시기로 거슬러 올라갈 수 있습니다. 오래된 대운하는 국경을 지나 구불구불 흐르는데 길이가 112 킬로메터에 달합니다. 국경 내의 변하, 황하의 옛 물길과 중운하는 수나라에서 원나라, 원나라에서 청나라, 청나라에 이르는 중요한 수운 주항로가 되어 항행 시대의 번영과 흥망을 목격했고 유구한 인문 역사를 남겼습니다. 강을 따라 흥기하는 물문화, 술문화, 제왕문화, 음식문화가 숙천의 찬란한 문화회랑으로 이어졌습니다.유람선을 타고 옛날의 경항대운하를 지나노니 양안의 풍경이 그림과 같았고 옛 다리와 노 젓는 소리와 등불 속에서 유구한 역사와 현대도시경관이 미묘하게 어우러지면서 웅장하고 아름다운 도시 그림이 그려졌습니다.

용왕묘 행궁

용왕묘 행궁은 청나라 순치 연간 (1638년~1661년)에 짓기 시작한 것으로, 청나라 황제가 용왕에게 '파도를 안정시키고 수해를 없애라'고 기원하기 위해 지은 제사 건축물입니다. ‘천리운하 제1 묘'로 기세가 웅장한 용왕묘 행궁은 옛 대운하 강변에 300여 년의 역사를 뒤로하고 누워 있어 운하의 온갖 흥망성쇠를 보여 주고 있습니다. 용왕묘 행궁에는 세 개의 정원이 있습니다. 행궁은 남쪽에서 북으로, 고희루, 하청, 해안패루, 어비정, 종고루, 용왕전, 동서 굴룡전, 대우왕전, 동서 어화원 등 곳곳마다 붉은 담벼락에 검은 기와를 이고 기둥과 대들보는 채화로 장식합니다. 최남쪽의 고희루에서는 매일 정해진 시간에 고전악곡과 민간단조를 연주하며 숙천시에 수신에게 제사를 지내는 중대한 행사로 해마다 예정대로 거행됩니다.

항왕의 고향

숙천은 또 중국역사를 놀라게 한 숙천의 군사가 서초패왕 항우와도 인연이 깊습니다. 숙천 항왕의 고향에 들어서니 대문식은 천년을 넘는 시간여행을 펼쳐놓았습니다. 서초의 화려한 복장, 아름답고 아리따운 서초의 미인들이 용과 봉황, 새와 짐승의 무늬가 있는 견직물 도안을 입고 나풀나풀 춤을 추고 있는데 낭만적이고 우아하며 민첩합니다. 가장 사람들의 주목을 끌고 있는 것은 바로 정원에 있는 기이하고 낡고 오래된 홰나무인데 항왕이 직접 심었다고 하는데 비록 2,000년의 비바람을 맞았으나 여전히 울창하고 가지도 무성합니다. 홍문연화는 가무로 태평을 공연하고 숨은 살기를 연기하여 무서운 역사 속에서 이 영웅의 조국의 일생을 탐구하며 전쟁의 불길이 흩날리는 전쟁의 난세속으로 들어갑니다.